기사 (전체 29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부동산시세] 서울 아파트값, 올 들어 최대폭 상승
서울 아파트값이 0.14% 상승해 지난주보다 오름폭이 커졌다. 이번주 상승률은 지난해 12월27일(0.15%) 이후 주간 기준 최대 상승폭이다.서울 아파트 매매시장은 6.17 대책 발표 이후 매수세가 늘면서 노도강(노원ㆍ도봉ㆍ강북)을 비롯해 금관구(금...
강남내일신문  2020-07-10
[부동산시세] 6.17대책에도 가격 상승폭 유지
과거 대책이 발표되면 시장이 일단 냉각됐던 것과 달리, 금번 6.17대책은 아직까지 부동산시장에 별다른 영향력을 발휘하지 못하는 분위기다.지난 12.16대책은 발표 직후 서울 매매가격 상승폭이 크게 둔화됐고, 올해 3~5월에는 약세장으로 이끌기도 했다...
강남내일신문  2020-07-03
[부동산시세] 대책 발표에도 수도권 아파트값 상승폭 확대
수도권 아파트값 오름폭이 전주대비 확대됐다. 6.17 부동산대책 발표 이후 규제지역 내 매수자 관망이 감지되나, 기존 출시된 매물이 소진되면서 가격이 올랐다. 특히 상대적으로 가격 부담이 덜한 중저가 아파트가 시세를 견인했다. 서울은 6월 아파트 매매...
강남내일신문  2020-06-29
[부동산시세] 대책 예고에도 서울 아파트값 상승폭 확대
전세 매물 부족으로 서울 전셋값 오름폭도 커져 부동산 규제 강화 예고에도 서울 아파트값이 0.1% 올라 4주 연속 상승세를 이어갔다. 상승폭은 전주(0.03%) 대비 3배 이상 확대됐다. 서울 아파트값은 잠실 마이스 개발 사업 기대감이 ...
강남내일신문  2020-06-20
[부동산시세] 서울 아파트값 3주 연속 상승
서울 아파트값이 0.03% 오르며 3주 연속 상승했다. 5월 말 상승 반전 이후 추세가 유지되는 분위기다. 다만 고가주택에 대한 대출 규제 영향으로 강남권 보다는 비강남권 중저가 아파트 위주로 제한적인 수요가 유입되는 분위기다.경기ㆍ인천은 안산과 인천...
강남내일신문  2020-06-12
[부동산시세] 서울 아파트값 상승폭 확대
보유세 등 절세용 급매물이 소진된 후, 서울 아파트값 오름폭이 지난주(0.01%) 보다 확대됐다. 대출규제 대상인 9억원 초과 아파트 거래가 늘면서 집값 상승에 영향을 미친 모습이다. 부동산114(www.r114.com)가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자료를 ...
강남내일신문  2020-06-05
[부동산시세] 서울 아파트값 9주만에 상승 전환
지난 3월부터 하락세가 이어졌던 서울 아파트값이 9주만에 상승 전환됐다. 절세 차원의 급매물이 거래되면서 강남권 일부 단지를 중심으로 회복 조짐이 감지되는 분위기다. 강남은 하락폭이 둔화됐고 서초는 보합세가 이어졌다. 송파는 잠실동 주공5단지와 레이크...
정수희 기자  2020-05-29
[부동산시세] 서울 아파트값, 보합권에서 방향성 탐색
서울 아파트값이 8주 연속 약세(-0.01%)를 이어갔다. 다만 하락폭은 제한적인 수준에 그쳤고 5주 연속 떨어졌던 일반아파트는 보합(0.00%)을 기록했다. 과세 기준점인 6월을 코앞에 두고 방향성 탐색을 위한 줄다리기 국면이 본격화된 분위기다. 다...
강남내일신문  2020-05-22
[부동산시세] 강남4구 아파트값 하락폭 축소
중저가 아파트 수요 이어지며 수도권 상승세 유지 서울 아파트값 하락폭이 전주대비 축소됐다. 그간 집값 하락을 주도했던 강남권에서 일부 급매물이 소진된 후 내림세가 주춤해진 영향으로 보인다.3월 초(3/6, 0.00%) 이후 2달 여 마이...
강남내일신문  2020-05-15
[부동산시세] 서울 아파트값 하락세 계속... 하락폭은 축소
강남권 급매물이 일부 거래되면서 서울 아파트값 하락폭이 축소됐다. 강남 대치동 은마와 송파 잠실동 잠실주공5단지 등 주요 재건축 아파트를 비롯해 잠실동 잠실엘스, 리센츠, 트리지움 등 일반 아파트도 급매물이 소화됐다. 일부 집주인들은 매물을 회수하거나...
강남내일신문  2020-05-08
[부동산시세] 서울 0.07% 떨어지며 ‘낙폭 확대’
수도권 전체 매매가격, 약 1년 만에 하락 전환 서울 아파트값이 0.07% 떨어지며 5주 연속 마이너스를 기록했다. 지난 3월 말(3/27, -0.01%) 약세로 전환한 이후 낙폭을 점차 확대해 가고 있다. 4.15 총선에서 여당이 압승...
강남내일신문  2020-04-24
[부동산시세] 서울 집값 4주 연속 하락, 상승세 한풀 꺾인 ‘노도강’
서울 아파트값은 지난주와 동일한 하락폭을 유지했다. 강남권이 본격 하락 국면에 접어든 가운데 매수자 관망이 확산되면서 노원, 구로, 도봉을 비롯한 비강남권의 상승 동력도 한풀 꺾인 분위기다.서초구 아파트값이 0.14% 내려 3년 5개월(2016년 11...
강남내일신문  2020-04-17
[부동산시세] 서울, 재건축에 이어 일반 아파트도 하락 전환
서울은 재건축 아파트값 약세가 이어지는 가운데 일반 아파트도 금주 마이너스 변동률로 전환됐다. 재건축 시장이 올 1월부터 하락과 약보합을 반복한 가운데 3개월가량 시차를 두고 일반 아파트도 하향세에 접어드는 분위기다. 대출 규제와 보유세 부담, 코로나...
강남내일신문  2020-04-10
[부동산시세] 서울 재건축 7년 만에 주간 최대폭 하락
서울 재건축 아파트 매매가격이 0.31% 떨어졌다. 주간 변동률 기준으로 2013년 6월 이후 7년 만에 낙폭이 가장 크다. 금리인하에 더해 정부가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적용을 3개월 연기했지만 코로나19로 인한 경기위축 국면에 더 큰 영향을 받는 분...
강남내일신문  2020-04-03
[부동산시세] 서울 아파트값, 10개월여 만에 하락
서울 아파트값이 10개월여 만에 마이너스 변동률을 기록했다. 3주 연속 내린 강남3구가 집값 하락을 견인했다. 정부의 규제책과 보유세 부담, 경기침체 우려로 고가 아파트 매수심리가 위축되면서 강남구 대치동 은마, 개포주공과 송파구 잠실주공5단지 등 투...
강남내일신문  2020-03-27
[부동산시세] 호재와 악재 혼재… 강남3구는 하락, 노원ㆍ도봉ㆍ강북은 상승세
기준금리 인하, 분양가상한제 유예, 공동주택 공시가격 인상안 발표 등 금주 수도권 아파트 시장은 악재와 호재가 혼재했다. 강남3구는 매수세 위축으로 하락세가 이어진 반면 9억원 이하 중저가 아파트에 수요가 간간이 이어진 노도강(노원ㆍ도봉ㆍ강북)은 오름...
강남내일신문  2020-03-20
[부동산시세] 서울 강남4구 아파트값 1년 만에 ‘일제 하락’
서울 강남ㆍ서초ㆍ송파ㆍ강동 등 4개구의 아파트 매매가격이 1년여 만에 일제히 하락 전환했다. 15억원을 넘는 초고가 아파트 대출금지가 강남권에 직접적 타격을 가한 가운데, 코로나19까지 확산하면서 서울 전체 아파트 매매거래에서 강남권이 차지하는 비중은...
강남내일신문  2020-03-13
[부동산시세] 수도권 아파트 시장 ‘혼조세’
잇따른 규제 대책과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거래시장이 한산한 가운데 수도권 집값이 지역별로 상이한 흐름을 보였다. 서울에서는 노원, 도봉구 등 비강남권의 중저가 아파트에 수요가 이어졌지만 강남, 강동구 주요 재건축 및 고가 아파트의 가격이 하락하면서 ...
강남내일신문  2020-03-06
[부동산시세] 2.20 대책에다 코로나19 여파로 거래시장 한산
2.20 대책 발표로 조정대상지역으로 지정된 수원과 의왕의 아파트값 오름폭이 한주 전보다 절반 정도 축소됐다. 하지만 신분당선 연장 등 호재가 이어지고 있는 수원은 금주에도 0.30% 올라 수도권 평균 상승률을 상회했다.서울은 9억원 이하 중저가 아파...
강남내일신문  2020-03-02
[부동산시세] 2.20 대책 발표, 상승흐름 일시 둔화 예상
서울 강남3구 일제히 하락, 재건축은 3주 연속 약세 정부가 2.20 대책을 전격 발표했다. 조정대상지역에 대한 대출, 청약 규제 강화가 핵심으로 단기 과열된 수원과 안양, 의왕을 조정대상지역으로 신규 지정했다. 특히 수원은 최근 경기권...
강남내일신문  2020-02-21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6062 서울특별시 강남구 도산대로 446, 1113호(청담동,경원하이츠텔)  |  대표전화 : 02)518-0066
등록번호 : 서울,다03095  |   등록일자 : 1993년 7월 23일  |  발행인 : (주)강남내일신문 김성화  |  편집인 : 김성화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화
Copyright © 2020 강남내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