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코로나19 확진자 2명 추가 발생

미국 유학생 및 17번째 확진자 남편...3월 10일 이후 미국 입국자 자가격리 당부 정수희 기자l승인2020.03.24l수정2020.03.27 21:4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인천국제공항 검역소의 전수검사에서 제외된 미국 유학생 입국자와 17번째 영국방문 확진자의 남편이 24일 양정확진자로 판명됐다 이로서 강남구 거주 확진자는 모두 19명으로 늘어났다.

강남구는 미국 뉴욕에서 유학 중인 23세 남성은 지난 20일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해 강남구 대치동 집에서 생활해 왔는데, 귀국 후 입맛이 없고 후각이 떨어지는 증세를 보여 23일 삼성서울병원에서 검체검사 결과 양성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또한 영국 런던에 있는 딸의 집을 방문하고 귀국 후 지난 18일 양성판정을 받은 여성의 60세 남편도 청담동 아파트에서 자가격리 생활 중 22일부터 38.1도의 고열과 등이 뻐근하고 묵직한 증상이 나타나 어제 강남구보건소에서 검체검사 결과 24일 오전 양성판정을 받았다.

강남구는 역학조사 결과 미국 유학생 확진자가 지난 19일 오후 1시 뉴욕발 대한항공 KE-082편 36F 좌석에 탑승하고 귀국한 사실을 밝혀내고, 인천공항 검역소에 통보하는 한편 이 유학생의 동선으로 나타난 강남구 대치동 롯데백화점 강남점 신관과 본관, 롯데하이마트 대치점에 대해 방역소독을 실시한 뒤 이 두 업소에 대해 오늘 하루 동안 폐쇄 조치하고, 접촉자 2명에 대해 자가격리 시켰다고 설명했다.

강남구는 “최근 인천공항 검역소의 전수조사에서 제외되고 있는 미국 입국자의 양성 확진판정자가 잇달아 발생하고 있다”라면서 “3월 10일 이후 미국에서 귀국한 입국자는 2주 동안 자가격리 생활을 해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유증상자는 강남구보건소나 삼성서울병원, 강남세브란스병원을 찾아 검체검사 받을 것”을 요청했다.

한편 확진자 2명 및 누적 확진자 19명에 대한 이동경로는 강남구청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확진자 이동경로》

■ 23세 남

□ 3월 20일

16:30 인천공항 → 19:00 음식점(신논현역 3번 출구) → 20:00 자택

□ 3월 21일

11:38 롯데 하이마트(대치역 6번 출구) → 12:00 자택

□ 3월 22일

13:26 롯데백화점 강남점(한티역 1번 출구) → 14:00 자택

□ 3월 23일

10:00 의원(대치역 8번 출구) → 10:30 자택 → 12:00 삼성서울병원 검사 → 14:00 자택 → 21:05 양성 확인

※ 전 구간 자차 이용 또는 도보/마스크 착용

 

■ 60세 남

□ 3월 24일

08:00 양성 확인

(※17번 확진자의 접촉자로 자가격리 중에 증상 발현, 관내 동선 없음)

 

※ 모든 동선 방역 완료

※ 확진자 동선은 일부 변경 또는 추가 사항이 있을 수 있습니다. 


정수희 기자  flower7306@yahoo.co.kr
<저작권자 © 강남내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수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06062 서울특별시 강남구 도산대로 446, 1113호(청담동,경원하이츠텔)  |  대표전화 : 02)518-0066
등록번호 : 서울,다03095  |   등록일자 : 1993년 7월 23일  |  발행인 : (주)강남내일신문 김성화  |  편집인 : 김성화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화
Copyright © 2020 강남내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