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비대면 금연클리닉 운영

선착순 100명에게 서울사랑상품권 1만원 지급 박성민 기자l승인2021.10.12l수정2021.10.12 15:3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적극적인 금연 환경 조성을 위해 비대면 금연클리닉을 운영하고, 선착순 100명에게 모바일 서울사랑상품권 1만원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번 금연클리닉은 비대면 금연클리닉에 등록하면 전문상담사와 전화로 1:1 맞춤 상담을 받게 되고 흡연자를 돕기 위한 니코틴보조제와 행동요법제 등 금연에 도움이 되는 물품을 우편으로 받아볼 수 있다.

강남구민이거나 강남구로 출퇴근하는 사람이면 누구든 강남구청 또는 강남구보건소 홈페이지에서 QR코드를 스캔한 후 등록신청서를 작성하고 금연물품과 함께 배송된 개인정보동의서를 강남구보건소 카카오채널로 보내면 최종 등록된다. 단, 이미 강남구 또는 다른 지자체 금연클리닉에 등록한 사람은 제외된다.

구 관계자는 ”코로나19로 보건소 방문이 꺼려지거나 바쁜 업무로 방문할 시간이 없는 흡연자를 위해 비대면 금연클리닉을 운영하게 됐다”면서 “다양한 비대면 건강프로그램으로 구민의 건강을 지키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강남구보건소 금연클리닉(02-3423-7236~8)로 문의하면 된다.


박성민 기자  flostone21@naver.com
<저작권자 © 강남내일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성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